[해외현장]

하나로 화합된 날

베트남다일공동체

태극기와 황성주기의 만남!


짜잔~! 베트남다일공동체에 드디어~

한국(태극기)과 베트남(황성주기),

양국의 국기가 붙었습니다.


여러 이유로 쉽지 않았던 이 일은

오랜 숙원사업 중의 하나였습니다.

코로나 19로 어려운 가운데도 다일공동체를 위해

헌신하시는 베트남 분들에게

센스 넘치는 한국 선물(보은대추)도 드렸답니다.


앞으로 더욱 사랑기쁨이 가득한

<베트남다일공동체>가 되길 기대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