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현장] 

1988년부터 우리 주위의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해 온 다일공동체

 

서른한 번째,


거리에서 드리는 성탄예배

 

 

 

.

 

1988 년부터 매해 거리성탄예배를 통해 노숙인, 무의탁 노인 등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 온정을 나누었던 다일공동체.


다일공동체의 서른한 번째 거리성탄예배를 지난 25일 청량리 밥퍼운동나눔본부 앞마당에서 드렸습니다.

 

 

이 날 행사는 박원순 서울시장님의 축사로 시작을 알렸습니다 .


이어 송영길 국회의원님, 민병두 국회의원님, 김갑수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님, 유덕열 동대문구청장님,

 

박종삼 전 월드비전 회장님, 다일공동체 홍보대사 박상원 배우님이 함께하셔서 거리성탄예배를 위한 축하와 격려의 인사를 나누어 주셨습니다.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도 많은 분들이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하기 위한 거리성탄예배에 나오셨습니다!


어르신들 표정에서 기쁘고 설레어하는 모습이 보이시죠?

 

 

특별히 오늘 거리성탄예배에서는 다일과 함께 할 새로운 홍보대사의 위촉식이 있었는데요.


바로 한국도로공사 하이패스 배구단 및 FC서울 등 한/영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 중인

채가혜 아나운서님이 홍보대사로서 위촉되어

다일공동체의 대외적인 협력활동에 힘쓸 것을 약속하셨습니다 .

    

 

밥퍼 재건축에 대한 박상원 홍보대사님의 안내 말씀이 있었습니다 .

 

밥퍼 건물은 약 30년째 임시가건물로서 열악한 환경 탓에 많은 분들을 편히 모시기에는 어려움이 많았는데요.

 

이를 위하여 많은 분들께서 많은 성원과 기도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봉헌을 위한 특별찬양과 기도 후, 세계인권선언 낭독, 생명의 쌀 이어가기 퍼포먼스가 이어졌습니다.

 

 

예배를 모두 마친 후에는 참석한 2500여명의 이웃 분들과 성탄선물을 나누었습니다.

 

성탄 선물을 받고 아이처럼 좋아하시는 모습을 보니

저희 또한 더할 나위 없이 기뻤습니다.

 

 

오늘을 위해 정말 많은 분들께서 마음을 모아주셨습니다 !

 

 

31번째 거리성탄예배를 맞이하여 특별히 준비된 성탄선물은

 

고성, 다이소, 동아제약, 문화제육관광부, 본도시락, 서울석유, SGI서울보증보험, 서울우유 등 30여개의 기업과 많은 개인 후원자들의 손길들이 모여 정성스레 마련되었습니다.

  

 

매서운 날씨에도 이른 아침부터 밝은 얼굴로 함께해 주신 300여명의 자원봉사자분들이 계셨습니다!


나눔의 시간을 위해 경희대여직원회, 건대행정대학원, 한양대83학번모임, 염광고, 재현고, 정신여고, 광희중, 성신여고를 비롯하여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친구, 가족, 애인과의 약속을 모두 뒤로 한 채 봉사에 임해주신 자원봉사자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의 거리성탄예배가 있기까지 50만 명의 자원봉사자분들이 다일과 함께 해주셨는데요.

 

기쁜 마음으로 임해주신 봉사자들의 따뜻한 마음 덕분에 더욱 풍성하고 아름다웠던 성탄예배였습니다.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1225일 성탄절은 예수님께서 가장 낮은 자의 모습으로 이 땅에 오신 날입니다.

 

이 추운 겨울날, 소외된 우리의 이웃들에게 따뜻한 평화의 바람이 닿았기를 바라며,

 

 

서른한 번째 다일의 거리성탄예배에 함께해 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다일작은천국에서는 사회복지법인 및 사회복지시설 재무회계 규칙 제10조, 제11조에 의거하여 2019년도 예산서를 첨부하여 공지합니다.

 

다일작은천국 2019년 예산서.xlsx

 

Posted by 다일공동체

올 한해도 함께 해주신 많은 후원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내년도 다일복지재단 예산을 공지드립니다.

 

 

2019년도 세입.세출 공지 건.pdf

이사회의록63차.pdf

 

Posted by 다일공동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