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2.22 길거리 좌판 물건도 제발 사주시기를...


 

 

청량리 밥퍼나눔운동본부 앞 길거리에서

뻥튀기를 튀겨 팔아 근근히 살아가시는

할아버지 한분이 계십니다.

우리 직원들이 출출 할 때면 인심도 좋게

한 두 봉지를 늘 손에 거저 쥐어 주시면서

“정말 수고하십니다! 진짜 고마워요!” 하시며

함박웃음으로 응원하여 주시는 분입니다.

특히 주름진 얼굴의 미소가

너무도 아름다운 분입니다.

 

5년전, 바로 그 자리에 또 한분의

뻥튀기 할아버지가 계셨는데

오늘은 그분 생각에 목이 메었습니다.

다일천사병원에서 백내장 수술도 받으셨고

쓰레기장 같았던 쪽방을 말끔히 수리 해 주었다며

너무 호강한다고 거의 날마다 감사를 표현하시던

정영대 할아버지!

오늘같이 추운날 불을 피워놓았다가

그 불이 할아버지 옷에 옮겨붙어서

큰 고통당하시다가 결국은 화상으로인한 후유증으로

먼저 하늘나라로 가신 정 할아버지가

오늘따라 왜 이다지 보고싶고

자꾸자꾸 미안한 마음이 드는지...

 

저 뿐만 아니라 다일가족들 모두가 슬퍼했던

정 할아버지의 슬픈 죽음을 생각하면서

5년만에 다시 그 자리에서 뻥튀기를 튀기시는

이 할아버지께서는 제발 아무 사고없이

무사히 이 겨울을 나시기를 기도했습니다.

 

오늘같이 추운날에도 밥퍼나눔운동본부 앞에서

뻥튀기와 강냉이를 파시는 할아버지를 보면서

가난하지만 친절하시고 배려와 인정이 넘치는

우리시대 가난한 이웃들, 특히 홀몸 노인들이

좌절과 절망속에서 울고있는 분들이

따뜻하게 겨울나기를 하실 수 있기를 소원합니다.

 

그리고 행복편지 독자들께서는

백화점에 진열된 상품만 사지 마시고

길거리에 물건 진열해놓으시고 추위에 떨면서

하나라도 사주시기만을 간절히 바라시는

길거리 좌판 물건도 제발 사주시기를

두손모아 간구합니다.

 

행복하소서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