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철헤어스투디오(원장 박승철)는 1월 25일(월) 오후 5시에 신년 전국 점장세미나에서 265개 매장 헤어디자이너들의 재능기부와 고객들이 기부한 사랑의 모금함을 다일공동체(대표 최일도 목사)에 전달했다.

이번 사랑의 모금함은 국내 최대의 미용?뷰티 체인기업인 박승철헤어스투디오 박승철원장과 체인본부, 전국 265개의 체인점 등 총 2,500여명 임직원들이 하나로 뜻을 모아 마련되었다.

이를 위해 박승철헤어스투디오 265개 체인점 매장에 “헤어디자이너 재능기부, 사랑의 모금함”을 비치하여 앞머리커트 3,000원, 머리샴푸 3,000원 등을 재능기부로 모금하였다.

또한, 박승철헤어스투디오는 체인본부 임직원들과 265개 체인점 점장들이 매달 밥한끼를 기부하는 “1달러의 행복”에 참여하고 있는데, 이를 모든 체인점까지 확산시켜가는 중이며 이번 신년 세미나에서 작년에 모금된 1,200만원을 전달했다.

이 밖에도 박승철헤어스투디오 임직원들은 밥퍼 나눔운동본부에서 연 6회, 사랑의 봉사단 활동으로 연 650시간의 배식봉사를 하고 있으며, 365일 세끼 식사의 소중함을 전달하는 “라이스 팟릴레이” 후원도 하고 있다.

다일공동체 최일도 목사는 “우리의 생활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헤어디자이너와 인턴사원들, 그리고 미용?뷰티 고객이 함께하는 행복 나눔을, 신년 세미나를 통해 실천하는 박승철헤어스튜디오가 자랑스럽고 한국을 넘어 세계를 변화시키는 밥퍼나눔의 동반자로서 함께 일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품다일, 일대일아동결연의 밤’



여러분들은 타인의 품에 안겨 따뜻한 온기를 느껴본 적이 있으신가요? 추워지는 계절 겨울에 따뜻한 온기가 닿을 때면 느껴지는 포근한 온기가 생각나 마음에는 설렘이 가득해집니다. 그리고 어머니의 따스한 품에 안겨 곤히 잠든 아이의 모습만 봐도 미소가 지어지는데요. 한 아이가 건강하고 멋지게 자라나는 모습을 볼 때는 얼마나 더 큰 기쁨이 넘칠까요?
이번 나눔 소식에는 지난 11월 11일 ‘2015 아동결연의 밤‘에 있었던 결연 아동들이 소중한 후원회원님의 품에 안겨 성장해 나갈 이야기를 전해 드립니다. 



‘품다일, 일대일아동결연의 밤’에 오신 후원회원님을 환영합니다!’
11월 11일 다일의 날을 맞이하여 “2015 아동결연의 밤”(품다일)이 롯데백화점 청량리점 8층 문화홀에서 열려습니다! 이번 아동결연의 밤은 다일공동체 해외분원의 아동들과 결연을 맺어주신 후원회원들에 대한 감사의 자리로 만들어졌습니다.   




‘기쁨이 있는 찬양과 말씀’
한 영혼을 품다! (품다일1:1) 아동 결연 후원의 밤의 시작은 기쁨이 있는 교회의 R45 찬양팀의 아름다운 찬양과 조지훈 목사님의 은혜 가득한 설교에  감동이 더욱 넘쳐났습니다.
"내가 너희를 품을 것이라! 내가 너희를 지었은즉 내가 업을 것이요, 내가 너희를 품고 구하여 내리라!" 하신 이사야 46장 4절 말씀대로 하나님이 이미 아시고 품으신 한 생명을 우리도 품기 위해 모인 오늘의 행사는 마치 하나님 아버지의 품속인 듯 한없이 따뜻하고 편안했습니다.   


▶기쁨이 있는 교회 R45찬양팀 
 

▶ 기쁨이 있는 교회 조지훈 목사님




‘후원회원님과 아동과의 만남’
다일공동체 일대일아동결연으로 캄보디아에서 최초로 대학에 입학하게 된 쏘타이!

지금까지 쏘타이를 결연으로 품어주신 후원회원을 위한 감사패 전달과 너무나 만나고 싶었던 쏘타이의 깜짝 영상편지가 공개되자 후원회원님과 결연의 밤에 참석한 모든 후원회원님들의 감동의 눈시울이 붉어졌습니다.

 

▶ 쏘타이를 후원해주신 후원회원님


 

‘한 생명을 가슴에 품으며..’
CCM계의 황태자로 불리는 찬양사역자 강찬 전도사님의 찬양이 시작되면서 모든 관객이 입장할 때 선물로 받은 손수건을 펼치자 그 안에 담겨있던 사진 속 아동들과 관객이 눈을 마주합니다. 각자 아이의 이름을 불러가며 사진을 가슴에 품고 눈물의 기도로 한 생명을 품는 은혜의 시간이 이어졌습니다.

 

▶ CCM찬양사역자 강찬 전도사님

 

▶ 아동의 사진을 품고 기도하는 후원회원님들
 

또한 각국의 사명실현지에서 후원회원님이 결연한 아동들을 직접 돌보고 계신 다일의 해외분원장님들이 직접 나오셔서 전통의상을 입고 특송을 올려드렸습니다. ‘부르신 곳에서’를 찬양하며 부르신 어느 곳에서나 사명을 다하시는 원장님들이 계셔서 듬직하고 감사드립니다!
 

▶ 다일의 해외분원장님  
 

‘결연의 밤에 함께한 다일의 홍보대사님들’
아동결연을 맺고 탄자니아 비전트립을 다녀오신 윤석화 홍보대사님과 중국 다일공동체에 도서관을 설립해주신 박상원 홍보대사님의 간증과 소감은 마치 현장에서 결연 아이들의 손을 잡고 있는 듯한 생생한 감동을 주었습니다.

 

▶ 다일의 박상원, 윤석화 홍보대사님들과 최일도 목사님

오늘 참석하신 거의 대부분의 게스트들이 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네팔, 탄자니아, 우간다의 어린이들과 일대일 아동결연을 맺으셨는데 오늘 감동 받으신 박상원 홍보대사님은 연말까지 100명의 후원자들이 아동을 품게 하겠다며 공약을 펼쳐주셨습니다! 역시 다일의 홍보대사님들이십니다^^!  
 

꿈과 희망을 포기한 아이들에게 한줄기 빛이 되어주신 후원회원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7회 노블리스 오블리주

 

 

노블레스 오블리주 행사가 벌써 7회를 맞이 했습니다. , 내외 10개국의 17개 분원에서 나눔과 섬김의 사역을 하고 있는 다일의 사역자들과 소외된 이웃들을 격려하고 후원하는 만남에는 항상 따뜻함과 부드러움이 배어있습니다.

다일의 노블레스 오불리주는 가진자가 못가진자를 구제하자는 운동이 아니라, 우리 모두 한 몸과 같은 공동체이니 소유와 계급으로 서로를 구분하지 말고 사랑 받고 선택 받은 사람들일수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자는 것입니다.

 

그래서인지 오늘 중국 훈춘에 다일고아원을 지어 주시기로 한 STS 개발의 김현석 집사님도, 2,600만원이라는 큰 금액을 후원하신 도시환경 종합건축사의 장낙순 대표님도, 1,000만원을 후원하신 SGI 서울보증에서도 우쭐함이나 우월감이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고 겸손함과 주는 행복 있는 아름다움이 넘쳤습니다.

빈부귀천 가리지 않고 100명의 밥 피스 메이커들을 초청하여 함께 나눈 다일의 노블레스 오블리주는 소박한 이들이 주는 잔잔한 감동이 넘치는 나눔 잔치였습니다.

늘 다일을 후원해 주시는 소중한 후원회원 한분 한분이 아름답고 감동인데 행사 때뿐만 아니라, 행사를 마친 후에도 감동이 되셔서 집으로 돌아가시는 길에 1004만원 후원을 약속하신 평생천사회원과 천사회원, 그리고 11 결연 신청 하신 분들이 끊임 없이 이어져
섬기는 모든 자들에게 감동이 이어졌습니다.

 

 

7회 노블레스 오블리주에는 후원회원뿐만 아니라, 재능기부를 통해 매끄러운 진행을 맡아주신 아나운서 김하늘님과 찬양으로 감동을 준 테너 김정규님, 그리고 어쿠스틱밴드

BRANCH 형제자매님께도 아낌없는 박수가 이어졌습니다.

후원회원 하나 없던 다일공동체의 초창기부터 지금까지의 역사가 물 흐르듯 지나가듯이 우리의 삶에 좋은 기억만, 좋은 사람들에게만 감사하는 것이 아니라, 잊고 싶은 나쁜 기억과 상처와 고통, 억울함을 준 모든 사람들에게까지도 모두가 하나님의 주신 은혜요 선물이기에 우리는 늘 감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지금까지 지내온 모든 일이 감사로 터져 나오는 이유는 언제나처럼 우리가 생각하고 계획하고 상상하는 것 보다도 더 좋은 것을 준비하고 계시는 하나님을 그 누구보다도 더욱 신뢰하기 때문입니다.

7회 노블리스 오블리주에 함께해주신 후원 회원분들과 다일을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 그리고 모든 것을 주관하고 계시는 주님께 일체가 은혜요 감사뿐인 후원의 밤이었습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Posted by 다일공동체

' 2015년 다일공동체 어버이날 특별한 한상차림 잔치 '







 

Posted by 다일공동체

                  천사병원에 찾아온 진짜 천사

 





Posted by 다일공동체


하나님이 주신 재능으로 20년간 변함없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 오신 다일의 윤석화 홍보대사님!
지난달 발렌타인데이를 전후로 6번째 '사랑을 속삭이다' 콘서트가 열렸습니다.

이번 공연은 토크 콘서트로 윤석화님 뿐만 아니라, 배우 황정민, 박건형, 가수 이문세, 기타리스트
함춘호님이 함께하며 모두 재능기부로 무대를 빛내주셨습니다.


배우 윤석화님은 티켓 판매 수익금과 공연과 함께 진행된 바자회 수익금, 현장 옥션 수익금
등을 모두 합해 다일공동체 탄자니아 호프스쿨 건립과 동방사회복지회에서 돌보고 있는
아기들과 미혼모 지원을 위해 각 기관에1000만원을 전달해 주셨습니다. 


작년 다일공동체 탄자니아 봉사활동을 다녀오며 아이들을 직접 가슴으로 품고 돌아온 윤석화님은
이번 콘서트를 통해 또 다른 열매로 사랑을 전달을 해주셨기에 더욱 뜻 깊은 시간이 되었습니다.


누가 시킨 일도 아닌데 자신의 재능과 사랑의 실천으로 큰 행복을 변함없이 만들어 가는 모습이
아름답기만 합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나눔 이야기] 에프엠의 따뜻한 감동나눔 _ 자투리운동

2007년 11월 부터 2015년 현재까지 다일공동체와 함께 하는 에프엠커뮤니케션즈를 소개합니다.
1989년 설립되어 국가와 기업의 소중한 성공을 만드는데 열정을 다하고 있는 에프엠은 광고대행, 문화마케팅
컨설팅, 실내장식, 종합 디자인 등 대한민국 NO.1 Total Promotion Agency 입니다!


특별히 에프엠의 따뜻한 감동나눔인 '자투리운동'으로 8년 넘게 후원을 하고 있다는 사실!

자투리운동은 매월 월급에서 천원단위 이하를 모아, 다일공동체 노숙인을 위한 따듯한 한끼 밥퍼 운동과,
천사 무료병원등의 활동에 함께하고자 FM의 작은 CSR 운동으로 현재까지 21,200,988원이 기부해 주셨습니다.

현재 2사업 본부장님으로 계시는 윤세진 수석국장님께서 자투리운동을 처음 제안해주셨습니다.
수석국장님은 "나의 작은 일상이 누군가에게는 간절함일 수 있습니다. 이 작은 나눔으로 힘든 분들이
따뜻한 밥 한그릇 드실 수 있다 생각하니 행복합니다." 라는 귀한 인터뷰를 해주셨습니다.

올해도, 지금도 에프엠의 자투리운동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한결같은 따뜻한 섬김의 마음에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다일공동체에서 매일 진지를 드시는 어르신들께 영양 가득, 정성 가득한 쌀을 직접 전달해 주시기 위해
서울축산농협 전농지점에서 직접 다일복지재단을 찾아주셨습니다. 

'사랑의 쌀' 나눔을 해주시며 사연을 들으면서 후원에 대한 마음을 확인할 수 있어서 더욱 감사했습니다.

사랑의 나눔에 동참해 주신 서울축산농협 전농지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매년 결혼기념일이면 밥퍼를 찾아오는 션, 정혜영 부부를 잘 알고 계시죠?

그런데 11년째 결혼기념일이면 밥퍼를 찾아와 어르신들의 밥상을 책임지는
사랑스러운 부부가 또 있습니다
.

김종운, 이명신 부부가 오늘도 어김없이 밥퍼의 문을 두드렸습니다.

두 부부의 밥퍼 신혼여행, 한번 들어볼까요?

 

 
11년 전 처음 밥퍼로 신혼여행을 온 풋풋한 청년 두 사람.

몇 년 지나자 갖난 아이 한명을 안고 오더니, 이제는 세히, 태희, 태서 세 아이의 부모가 되어 매년
커가는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저절로 아빠미소가 지어지곤 합니다
.

 

올해는 두 부부와 세 아이, 그리고 장모님까지 대가족이 밥퍼에 찾아와 풍성하고 흐믓한 결혼기념을
보냈습니다
.

 
 

넉넉하지 않은 살림에도 절약하여 더 가난한 사람들에게 아낌없이 나눌 수 있어 더 감사하다는 말에
밥퍼 가족들 모두가 눈물이 핑 돌 정도로 감동이 받았습니다
.

 

  

이와 같이 밥퍼에는 사랑을 나누는 젊은 부부들이 계속 찾아와 매우 의미있는 결혼기념일을 보내는
건강한 가정들이 있어 진실로 고맙고 감사할 뿐입니다
.

 

사랑하는 사람과의 밥퍼봉사 데이트, 어떠신가요?

Posted by 다일공동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