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현장] 

1988년부터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해 온 다일공동체

 

서른두 번째,


거리에서 드리는 성탄예배









1988년부터 매년 거리성탄예배를 통해 이웃들과 온정을 나누어 온 다일공동체

지난 25서른두 번째 거리성탄예배를 청량리 밥퍼나눔운동본부 앞마당에서 드렸습니다.



오전 11시부터 시작한 이번 거리성탄예배는 최일도 목사님의 사회로 시작되어 필리핀다일공동체 원장 김상준 목사님의 중보기도가 이어졌습니다.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님께서 서른두 번째 거리성탄 예배의 축사를, 임성빈 장로회신학대학교 총장님께서는 설교를 해주셨는데요,




더불어 박종삼 전 월드비전 회장남종현 그래미 여명808 회장다일공동체 홍보대사 박상원 배우윤석화 배우그리고 새롭게 홍보대사로 위촉된 김보성 배우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해주셨습니다.




이날 행사에서는 다일공동체의 새로운 홍보대사 위촉식도 함께 진행되었습니다.

요즘 활발하게 방송 활동 중인  보성 배우님 이 새로운 홍보대사로 위촉 되어 박상원윤석화 홍보대사와 함께 다일공동체의 대외협력 활동에 주력할 것을 다짐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예배를 마친 후에는 정성 들여 준비한 월동키트와 방한복을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2,500여명의 이웃들에게 전달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 월동키트는 그래미배달의 민족동아쏘시오홀딩스 등 30여개의 기업과 많은 개인 후원자들의 정성 어린 손길들이 모여 마련되었는데요,



이 마음을 많은 이웃에게 전달하기 위해 한양대학교 봉사단인 함께한대를 비롯한 약 40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함께해주셨습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사랑의 나눔을 위해 다일공동체와 함께해주신 많은 자원봉사자분들 덕분에 이번 행사도 아름답게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지난 32간 의미 있는 나눔 활동을 펼쳐온 것과 같이다가오는 새해에도 소외된 이웃들을 향한 사랑의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습니다.



오늘 하루 나눔이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추억이 되었기를 바라며


서른두 번째 거리성탄예배에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