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현장]

코로나19의 종식을 기원합니다.

코로나야, 떠나가라!

다일작은천국의

씩씩한 활력 되찾기


"코로나야, 떠나가라! 떠나가라!"

다일작은천국은 코로나에 취약한

고위험군 노숙인 환자들의 요양 시설이지만

그동안 별 탈 없이 무고하였습니다.

얼마나 감사한지요!

한때는 입소자와 모든 이들의 출입을

철저히 통제하면서 서로서로 힘들기도 했지만,

그 과정에서 인내와 협동심을 훈련받기도 했습니다.

이제는 마냥 원망하고 불평만 할 수는 없지요.

오히려 코로나와 더불어 잘 살아낼 수 있는

지혜를 짜내고 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다일작은천국에서도

그동안 움츠렸던 일상을 다시 회복하여

씩씩하게 활력을 되찾기로 했습니다.

암, 치매, 중풍 등의 환자들을 위해선

인지기능 강화활동을,

거동하실 수 있는 환자들을 위해선

심신기능 강화활동

정기 활동으로 재개하였습니다.

오늘은 가을 낙엽으로 잔뜩 뒤덮였던 주변 길을

작은천국 가족들이 쓸기도 했습니다.

쓸고 나니 우리의 마음도 한결 상쾌해진 것 같네요!


이 시대의 심각한 환경오염과 코로나로 인한 펜데믹도

이렇게 쓸어버릴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이렇게 기도하면서 말입니다.

"코로나야, 떠나가라! 떠나가라!"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