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애들아, 안돼 죽지마! -

 

여기저기 꽃들이 만발해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만

꽃봉오리도 피워보지도 못하고 떨어져버린

어린 학생들의 연이은 자살 소식에

안타깝다 못해 목이 메어 옵니다.

 

OECD 나라 중 청소년 자살율 1위에

 

행복지수는 꼴지인 나라답게

어린 학생들이 왜? 사는지 모르겠다며

살맛이 없다고 스스로 죽음을 선택하는

이 아픈 현실을 어찌하면 좋겠습니까?

 

우리사회의 자살 문제가 너무도 심각하여

멘토링토크 시대공감Q를 시작했는데

예방교육을 한답시고 우리들이 내놓는 대안이

너무도 미흡하다는 생각이 들면서

마음이 괴롭기만 합니다.

 

1등 한명만의 출세와 성공을 위하여

99명을 다 열등감 속에 살게 하는

사회는 결코 행복한 사회가 아닙니다.

이 땅의 청소년들을 살맛나게 하기 위하여

우리들이 해줄 수 있는 것은

과연 무엇인가요?

여러분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청소년의 자살 문제는 물질만능주의와

무한경쟁에 의한 어른들의

타살이나 다름없다는

가슴시린 이야기가

잘 전달이 되고 공감이 됩니다.

 

생명존중을 외치는 사람들이라면

이제는 모두가 한마음으로 나서서

애들아, 안돼 죽지마!라고 외치며

죽을 맛 밖에 없다는 우리 청소년들을

함께 살려내야하지 않겠습니까?

 

저기 피다만 꽃은 땅에 떨어져도

봄이 오면 다시 피어나건만

사람은 한번 가면 다시 오지 않는데...

아아, 이 땅의 청소년들이

왜? 죽음을 선택해야만 하는지?

이 자살행렬을 온몸으로 막아내야 할

오늘을 살아가는 성직자의 한사람으로서

먹먹한 가슴 이제는 터져나오는

통곡으로 울며울며 간구합니다.

 

“애들아, 안돼 죽지마!

너무 힘들면 말을 해봐, 힘들다고!

마음이 시리고 아프면 엉엉 소리내서 울어 봐!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더 크게 외치란 말이야!

멍청한 어른들이 알아듣게 말이야!

제발 죽지마! 애들아..."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