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다일공동체 박종원 원장 미주방문

박종원 원장님이 들려주신 네팔다일공동체의 이야기는 머리에서 가슴으로 전해지는 눈물겨운 선교 이야기로 모인 사람 모두가 은혜의 시간이었습니다. 함께 눈물과 기도로 참여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2, 4째주는 밥퍼 하는 날

미주 다일공동체 애틀란타 본부에는 2004년부터 매달 2, 4째 주에는 미국 노숙자 분들을 위해 밥퍼 사역을 하고 있습니다. 새로 밥퍼 팀장으로 수고하실 정제인(정인자 따님)님은 영성수련 1단계를 마치고 캄보디아 다일 선교지를 직접 체험하면서 밥퍼를 위해 일해야겠다는 아름다운 주님의 마음을 품은 분입니다. 참으로 고맙고 감사합니다.

 

유빌라떼 자원봉사자 분들을 모집 중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open

미국 현지 전화 문의는 (770)813-0899, 813-0144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