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일도 목사가 인도하는 다일영성수련회를 끝까지(?) 듣고나서
나는 최일도 목사와 다일공동체 그리고 다일영성수련회에 실망하고 말았다.

묵안리다일공동체

묵안리 다일공동체 초창기

다일공동체가 청량리에서 노숙자들에게 무료배식만 하는 단체만이 아니라
국내외 200여회의 영성수련회를 실시하여 왔다는 사실을 아시는 분이 얼마나 될까?
최일도 목사가 밥퍼주는 시인 목사뿐만이 아니라 영성수련회에 목숨걸고 있다는 사실을 아시는 분은 또 얼마나 될까?
최일도 목사가 빨갱이 앞잡이 운동권 목사가 아니라 가난한 이들과 삶을 나누는 생활권 목사라는 사실을 아시는 분은 얼마나 될까?
최일도 목사에 대해 방송이나 책을 통해 알려진 것이 과대 포장된 선전광고가 아니라 가난한 자들과 함께 해온 쏟아놓지 못한 이야기가 더 많다는 사실을 아시는 분은 얼마나 될까?

멋모르고 처음 1단계 다일영성수련회에 참석하기 전까지는 최일도 목사에 대해 아는 것이 거의 없었다.
누구나 알고 있는 청량리 굴다리에서 밥퍼주는 시인 목사라는 정도가 고작이었다.
인터넷에 떠다니는 그에 대한 비방글을 클릭하면서 놀라움에 몸서리치기도 했었다.
한국에 아직도 생소한 공동체에 대한 조심스러운 마음이 많았던 것도 사실이었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이 1단계 다일영성수련회 아름다운 세상 찿기를 끝까지(^^) 참석하고서야 내 마음에 높이 쳐있던 담이 무너지고,
내 눈을 덮고 있던 비늘이 벗겨지기 시작했다.

 

다일영성수련회를 말하기 위해서는 먼저 끝까지(^^) 참석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실 이 글을 쓰는 나 자신도 끝까지 참석하기가 매우 어려웠던 사람이기때문이다.
한 사람이나, 한 사건에 대해 말하려면 먼저 사실을 끝까지 듣고, 알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제까지 알고 있었던 지식, 상식, 그리고 알량한 성경과 신학이
얼마나 서슬퍼렇게 날을 세우고 쳐내고 또 쳐내며 그의 말을 듣고 있었는지 모른다.
반감충만한 마음으로 듣기 시작했기에 거스려지는 요소들이 얼마나 많았는지 알 사람은 다 알 것이다.
그 순간마다 때려치우고 내려가고 싶은 마음이 얼마나 나를 휘감아 왔는지 모른다.
그때마나 이를 악물고, 허벅지를 꼬집으며 한 번 끝까지 들어보자는 생각으로 버텼다.

 
최일도 목사가 인도하는 다일영성수련회를 끝까지(?) 듣고나서 나는 최일도 목사와 다일공동체 그리고 다일영성수련회에 실망(實望)하고 말았다.
실망(實望)이 실망(失望)이 아니라 실망(失望)한 분도 있을지 모르겠다.
다일공동체에서 주최하는 다일영성수련회에 참석하고 나서 아하가 내 영혼의 자유와 마음의 유쾌, 통쾌, 상쾌에서 나오는 찬양이 되고 말았다.
왜 그렇게 오랫동안 편협하게 살아왔는지를 적나라하게 보았기 때문이다.
사실을 바르게 보지 못하고 나의 왜곡된 생각과 상처입은 마음으로 만들어낸
거짓의 옷을 입고, 교만의 성을 쌓으며 살아온 세월이 얼마나 억울하던지......
울고 또 울어도 다 씻어내지 못해 늘 죄책감에 사로잡혀 온 삶이 회복되기 시작했다.

 
다일영성수련회는 나에게 아름다운 세상을 열매 맺게(實)해 주었고, 이 세상 모든 사람들이 아름다운 세상 찾기를 소망(望)하게 해 주었다.
다일영성수련회는 나에게 새로운 비전과 꿈을 열매 맺게(實)해 주었고, 이 세상 모든 사람들이 서로를 살리고 세우는 더 가치 있는 꿈을 갖고 살 것을 소망(望)하게 해 주었다.
다일영성수련회는 진실과 낮아짐에 행복에 있음을 깨닫는 열매를 맺게(實)해 주었고,이 세상 모든 사람들이 거짓과 교만의 성에서 나와 자유와 행복을 맛보며 살 것을 소망(望)하게 해 주었다.
작고 보잘 것 없기에 부끄러운 것 밖에 없는 나에게 새로운 삶의 디딤돌이 되어주신 최일도 목사님과 다일공동체에 실망(實望)함에 진심을 감사드립니다.
받은 실망(實望)을 가슴에 안고 나도 누군가의 디딤돌이 되어주기를 소망할 뿐입니다.
 

디딤돌 올림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llprm.tistory.com BlogIcon 산들에 2012.01.12 12: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매를 소망하게 되셨군요....ㅋㅋ
    그렇다면 저도 실망(實望) 한거군요...ㅎㅎ

  2. Favicon of https://soonsun75.tistory.com BlogIcon 이순선 2012.01.12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에 성령의 아홉가지 열매에 대해 잠시 생각했었는데 다일영성수련회의 열매라... 암튼 멋집니다.^^

  3. BlogIcon 아나 2012.01.12 16: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영성수련에서 화두 화가 날일입니까에서 많은 은혜를 받았습니다

  4. BlogIcon 홍목수 2012.01.12 16: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다일영성수련회 실망한것은 너무 짧아서.. 4박5일이 너무 짧게 느껴집니다. 6박 7일 정도으 일정이라면 이해하고.. 많이 정리가 될것 같은데. 제가 이해력이 없어서 그런지..ㅠ_ㅠ? 많은 분들께 좋은 영향력이되는 뜻 깊은 수련회되기를.. 기도 하겠습니다.

  5. BlogIcon daniel 2012.01.12 23: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한번 다일영성수련회를 통해 열매를 맺고 소망을 갖기를 원합니다.

  6. BlogIcon 산들바람 2012.01.13 06: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다일영성수련회에 참여하고 내려가서도 그때의 질문들이 생각나 곰곰히 저를 뒤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던 것 같습니다. ^^

  7. BlogIcon 랄라라 2012.01.13 0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처음엔 4박5일을 어떻게 하지 했다가
    금요일날은 벌써 금요일이야???라며 아쉬워했던 다일영성수련회인것 같아요 ^^

  8. BlogIcon 건빵 2012.01.16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님 나라를 향한 디딤돌이 될 것을 믿습니다.
    하나남의 나라는 역설인 것 같습니다.
    늘 영육간에 강건하시기 바랍니다.

  9. 훈춘 2016.09.08 1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다일영성수련에 대해 도움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