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현장] 

                                            필리핀 화재 피해 마을 사랑의 쌀 나눔

 

                   쌀과 따뜻한 마음.

           필리핀 화재 피해 마을과 함께

                                             -



지난 3월, 필리핀의 한 마을에 큰 불이 났습니다.


화재가 발생한 '파라다이스 마을' 은 

필리핀 다일공동체가 위치하고 있는 까만씨와 

벽 하나를 사이에 둔 작은 마을입니다.


이날의 큰 화재로 200가구 이상이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까맣게 불타고 말았습니다.





몇 백명의 마을 주민들이 집을 잃었습니다.


불이 나던 날, 사람들은 바다로 대피했고 

까만씨 마을로, 그리고 필리핀 다일공동체로 찾아왔습니다.







화재로 보금자리를 잃고 까만씨까지 찾아온 주민들과 

쌀을, 따뜻한 마음을 나누었습니다.


소식을 들은 두 마을의 주민들이 돕기 위해 찾아왔습니다. 

모두 한 마음이 되어 쌀을 열심히 나누어 담았습니다. 





스물 네 포대의 쌀로 센터에 찾아온 총 237개의 가정에게 

마음을 전할 수 있었습니다.


어려울 때, 함께할 수 있음이 

더욱 소중합니다.



앞으로도 필리핀 다일공동체는 

화재피해 주민들과 함께하겠습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