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현장]

하나님의 축복으로 이루어지는 주일 예배

캄보디아 오마누억 마을,

하늘에서 은혜의 빗줄기가 내려요.



전쟁 지뢰 피해자가 모여 사는

캄보디아 반떼쓰라이 오마누억 마을.

매 주일 드리는 주일 예배

하늘에서 은혜의 빗줄기가

주룩주룩 내려오는 것이 눈으로 보입니다.


코로나19로 8개월 넘게 학교가 휴교령 되었다가

개강을 시작한 10월.


첫 주 주일 예배에 아이들이 교복을 입고 참석하여

오롯하게 손 모아 예배하는 모습천사와 같습니다.


예배와 성경 공부 그리고 활동, 간식의 교제.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하나님의 축복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