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현장

나눔과 섬김을 통한 기쁨

 

살맛 나는 세상입니다!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베트남은 구정 분위기가 한창입니다.



을 빌어주기 위해 황금 꽃과 과자 등을 선물하는 풍습이 있는 베트남에는 거리마다 노란 꽃 화분들로 가득합니다.

 


구정 연휴를 보내기 전밥퍼에서 봉사하시는 적십자 봉사자분들이 센터 사무실을 방문해 함께 식사와 함께 담소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한 아주머니의 말씀에 우리는 감동했습니다.


"저는 요즘 매우 행복합니다우리 모두가 한 마음 한 식구라는 생각이 들기 때문입니다."


그 한 마디가 어찌나 고마운지요너무나도 귀한 분들입니다.

이들이 함께하기에 매일 밥을 나눌 수 있습니다.

 


새벽 6부터 나와서 식재료를 다듬고밥과 반찬을 준비하고각 가정으로 배달할 식사를 준비하고 나면 10시 30분쯤 됩니다.

그때서야 한쪽 구석에서 허기진 배를 채우기 위해 잘 차려진 반찬도 없이 큰 대접에 밥과 국을 떠서 드시는 모습을 보면 마음이 짠해집니다.

배식 후 설거지와 청소가 끝나면 12시가 됩니다.

그리고 오후엔 각자의 일터로 갑니다.


누가 시켜서 하는 것도 아닌데 열심히 섬기시는 모습을 보며 부족한 제 모습이 부끄러워집니다더 잘 섬겨야겠다는 마음이 듭니다.

이렇게 귀한 분들이 세상 곳곳에 있기에 살맛 나는 세상입니다.

 

밥퍼 봉사는 누구나 오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눔과 섬김을 통해 마음 깊이 우러나오는 기쁨을 함께 누려보세요!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헌혈로 생명 살리기

 

 

베트남다일공동체에서의

헌혈행사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어제는 밥퍼에서 한 끼 식사를 나누는 대신 헌혈행사가 있었습니다.

마치 시골에서 잔치하는 날과 같은 분위기였습니다

주방에서는 베트남 쌀국수를 준비하고 밥퍼 마당에서는 헌혈이 진행되었습니다

 


헌혈이란 건강한 사람이 수혈이 필요한 사람을 위해 자신의 혈액을 자발적으로 기증하는 것입니다.

기증된 혈액은 사고나 질병으로 혈액량이 부족하거나 인체의 혈액 성분 중 한 가지 이상이 부족한 사람에게 사용됩니다.

혈액은 인공적으로 만들 수 없기에 수혈이 필요한 환자에게 헌혈은 매우 중요합니다.

한 생명을 살릴 수 있습니다.

 


혈액은 장기적으로 보관할 수 없기에 정기적으로 건강한 사람의 헌혈이 필요합니다.

밥퍼에서도 2개월에 한 번 적십자사와 함께 헌혈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어제도 많은 젊은이들이 동참해 주었습니다.

함께 쌀국수를 먹으며 이야기꽃을 피우는 모습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아름다운 풍경이었습니다

 

누군가의 생명을 살리는 일에 즐겁게 동참하는 행복한 하루였습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베트남의 크리스마스

 

 

이 땅의 모든 이에게

하나님의 사랑이 흘러가기를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이번 크리스마스는 제가 베트남에 와서 처음 맞는 크리스마스였습니다.

 

흰 눈이 덮인 화이트 크리스마스도루돌프사슴코도 볼 수 없지만거리에서 크리스마스 캐롤도 흘러나오고 곳곳에 크리스마스 트리가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크리스마스는 베트남에서 공식 공휴일이 아닙니다.


  


밥퍼에서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신 날을 함께 축하하기 위해 케이크를 자르고 '기쁘다 구주 오셨네' 찬양도 부르며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보냈습니다.





이 땅에서 마음 놓고 복음을 전하고 하나님을 찬양할 수 없지만섬김과 사랑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이 이 땅에 살아가는 모든 분들에게 넉넉히 흘러가기를 소망해 봅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따뜻한 손길이 아름답습니다

 

베트남의 얼굴 없는 천사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신문 기사를 읽다 보면 가끔씩 얼굴 없는 천사 이야기가 등장을 합니다.

본인을 밝히지 않고 선행하는 분들이지요.

 

베트남다일공동체에서는 은행슈퍼마켓 등 여러 곳에 모금함을 설치해 모금을 하고 있습니다.

대부분 거스름돈으로 받은 잔돈을 모금함에 넣고 가는 일이 보통입니다.

 



그런데 단 한 곳만 매번 고액권이 여러 장 들어 있습니다.

그곳 사장님 말씀에 의하면 한 아주머니가 물건을 사러 오셔서 물건 값보다 큰 금액을 모금함에 넣는 것을 목격했다고 합니다.

 



한두 번이 아니고 오실 때마다 그렇게 하시는 것을 봤다고 합니다.

어떤 마음으로 하시는지는 알 수는 없지만 말없이 정성껏 모금함에 넣는 그 손길이 너무나도 아름답습니다.

 

귀한 손길을 통해 한 생명을 살리는 일이 될 수 있습니다.

 

우리의 시선을 이웃에게 돌려서 사랑을 전해주세요.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멋지게 사역을 감당하고 계시는 귀한 분들

 

행복한 나눔 목사님과 사모님들의

베트남 다일공동체 방문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고양시와 파주시에 있는 행복한 나눔 목사님사모님들이 베트남 다일공동체를 방문해 주셨습니다.

16개 교회 24분입니다.





대부분 자립이 되지 않는 교회들이지만 멋지게 사역을 잘 감당하시는 너무나도 귀하신 분들입니다.

밥퍼에 오셔서 기쁘게 섬겨주시고 후원도 해 주셨습니다!

 


베트남을 돌아보며 회복이 되고 힐링이 되어맡아주신 사역 잘 감당하시기를 소망합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작은 섬김이 만드는 아름다운 세상

 

다일공동체 31주년을

축하하며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다일공동체는 1988년의 밥상 나눔을 시작으로 지난 11월 11일에 31이 되는 뜻깊은 날을 맞았습니다.


  




베트남에서도 빈곤이 되물림 되지 않도록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후원자와 일대일 아동결연을 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학습 기회는 물론 학습물품 지원 등 교육과 물질적 서비스가 함께 지원 되고 있습니다.





지난 117베트남 다일공동체에 40년 전 교회학교 친구들이 방문해 아이들을 한 명씩 품어주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밥퍼에 찾아온 자원봉사분들 또한 한 명씩 품어주기 시작했습니다.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는 모습을 보며 행복해 할 모습들이 그려집니다.




이번에 일대일 결연된 아이들은 대부분 이혼가정이거나 질병으로 한쪽 부모가 사망한 가정의 아이들이었습니다.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잘 성장할 수 있도록 한 명씩 품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작은 섬김이 세상을 아름답게 만듭니다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아름다운 섬김, 감사와 기쁨

 

베트남다일공동체의 밥퍼29팀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베트남다일공동체 밥퍼봉사를 오시는 팀 중에 '밥퍼29'이라는 이름으로 봉사 오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팀 이름이 밥퍼29인 이유는 간단합니다매월 29일 밥퍼 봉사만을 위해 만든 팀이기 때문입니다.




한국에서 오신 베트남 법인 사모님 여덟 분이 매월 29 일만 되면 어김없이 밥퍼 봉사를 오십니다.

그리고 오실 때마다 후원도 해주시고 얼마나 기쁨으로 섬기시는지그 모습만 봐도 은혜가 넘칩니다.

 

곳곳에 이런 아름다운 섬김이 있기에 감사와 기쁨으로 오늘을 시작합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베트남 취약계층 아동들의 후원자가 되어주세요!

 

베트남다일공동체에서

본격적인 아동결연의 시작을 알리며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베가)원장입니다.


베트남에 와서 처음 들어본 이야기가 있습니다"베트남은 되는 것도 없고 안 되는 것도 없다."

무슨 말인지 알 수가 없었습니다베트남에 온 지 4개월이 되어가며 그 뜻이 무엇인지 이제 조금은 알 것 같습니다



베트남의 행정은 참 느린 것 같습니다인내가 필요합니다.

그동안 가정형편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아동들에게 일대일 결연을 하는 것에 어려움이 있어 굉장히 답답함을 느꼈습니다

그런데 이제 베트남 다일공동체에서도 일대일 아동결연을 본격적으로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오늘 적십자사 담당자와 만나 구체적인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동들을 돕기 위해서는 많은 후원자가 필요합니다.

 

일대일 결연후원은 내가 후원하는 아동이 지정되어 있으므로 은 범위에서의 사업을 후원하는 것보다 높은 사명감을 가질 수 있습니다.

한 명의 아동을 나 스스로가 담당한다고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후원의 기쁨을 가장 쉽게 체감할 수 있고다일공동체에서 전해드리는 아동의 성장 모습을 보면서 보람을 느낄 수 있습니다.



베트남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일대일 결연 후원자가 되어 주셔서 함께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가기를 소망합니다.  매월 3만 원이면 한 명의 아이를 후원할 수 있습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밥퍼에 오시는 분들이 편하게 식사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베트남 밥퍼 현장

이야기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 원장입니다.




매일 아침 10쯤이면 밥퍼에 한 분 한 분 씩 모여듭니다베트남은 하루에 105정해진 사람만이 와서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베트남에서는 국가에서 가난한 사람 중 식사할 수 있는 사람을 미리 정해주기에 식사표를 가진 사람만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이들 중 약 40여명은 장애가 있거나 거동이 불편해 식사 장소까지 올 수 없는 사람들입니다그래서 그분들은 식사를 매일 배달해 줍니다.

 




밥퍼에 와서 식사를 하시는 분들 가운데반쯤 음식을 남긴 후 그것들을 작은 통이나 비닐봉지에 싸서 가져가는 분들이 계십니다.

집에 있는 가족들을 위해 눈치를 보며 가져가는 것입니다그래서 이를 모르는 척 하고 밥과 국을 더 드리고 있습니다.

 

그분들 표정에서 가족을 위한 마음이 다 느껴지고그것이 우리에게 전달되기에 안타까운 마음이 들 때가 참 많습니다.

 

그래도 마음을 같이 하는 많은 후원자님들 덕분에 배고픈 분들에게 식사를 대접할 수 있어 얼마나 감사한지요.



날마다 나누는 밥과 빵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이 넉넉히 흘러가기를 오늘도 기도합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ARTISAN 빵집을 소개합니다!

 

베트남 ARTISAN 빵집의

행복 나눔



 

"이웃을 행복하게세상을 아름답게!"

 

안녕하세요베트남 다일공동체 손민준입니다.

 

베트남 호치민 에는 약 10만 명의 한인들이 산다고 합니다.


대부분 사업이나 직장문제로 오신 분들입니다비록 돈을 벌 기 위해 왔지만 그래도 뭔가 보람된 일을 하겠다고 베트남다일공동체를 후원하시는 분들과 밥퍼봉사를 오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오늘은 매일 빵을 후원해주시는 ARTISAN 빵집을 소개합니다.


이미 베트남에서는 맛있는 빵집으로 소문난 곳입니다.





매일 아침 예배를 드리고 사무실을 출발해 아티산 빵집 1호점과 2호점을 들러 빵을 받아 밥퍼로 향합니다.






밥퍼 현장에 도착하면 빵을 하나씩 포장해서 오늘 식사하러 오시는 분들에게 나누고, 몸이 불편해 밥퍼로 나오지 못하는 분들에게 과 밥을 배달니다.






늘 섬겨주시고 후원해주시는 분들이 계시기에 오늘도 풍성하고 행복한 하루를 보냅니다.


많은 분들이 이 행복하고 아름다운 일에 동참할 수 있기를 소망 합니다.

 

아름다운 세상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