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현장

12년째 지켜온 밥퍼 사역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예고 없이 닥친

네팔다일공동체의 시련 



 

카트만두의 차량이 늘어나면서 교통대란이 시작됐습니다.

밥퍼센터가 위치한 솔 근처는 그야말로 교통지옥입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에서 도로 확장공사를 결정하였고그 도로는 네팔다일공동체 밥퍼센터의 1/3을 포함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그리고 그 소식을 접함과 동시에 사전 예고 없이 도로 공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시간이 전혀 주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당황스럽기 그지없습니다.

정부 관계자 말에 따르면 자체적으로 철거를 시작하지 않으면 강제 철거를 할 수밖에 없다 하여 자체적으로 부분 철거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하루가 무섭게 형태가 허물어지는 모습에 가슴이 아픕니다.

 


12년째 지켜온 밥퍼 사역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네팔에는 여전히 식사 한 끼를 제대로 해결하지 못하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네팔다일공동체에서는 그 아이들에게 한 끼 식사를 제공하고더 나아가 좀 더 나은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1:1 결연을 통해 후원자님들이 보내주시는 후원금으로 아이들에게 학비를 지원해 왔습니다.

 


자체적으로 센터의 1/3을 철거한 이후에 벽을 다시 쌓아 센터의 2/3만이라도 사용하여 우리 아이들에게 밥을 나누어 주고그 밥을 먹으며 꿈을 꾸고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여러분의 사랑을 나눠주세요.

 

여러분의 정성으로 모이는 후원금은 센터의 2/3를 지킬 수 있도록전문가를 고용하여 도로공사 이후에 다시 벽을 세워 밥퍼센터를 지키는 데 사용하고자 합니다.

 

네팔다일공동체가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응원해 주세요!!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드뉴스

더 이상의 고통이 없도록

 

Pray for the Philippines 



 

 


지난 12일 오전, 필리핀의 탈(Taal)화산이 폭발하였습니다.

 


필리핀다일공동체가 있는 까비떼주도 화산재를 피할 수는 없었습니다.

온 마을이 먼지와 화산재로 뒤덮여 마치 안개 속에 갇힌 듯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아직 용암 활동이 계속되고 있고화산 주변에 새로운 균열이 포착되는 등 더욱 크고 위험한 폭발이 올 것 같다는 속보가 끊이지 않습니다.

 


필리핀다일공동체의 어린이들과 마을의 어르신들 또한 먼지로 인한 두통과 호흡곤란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추가 폭발로 더 이상의 피해와 고통이 없도록, 기도와 성원을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프놈펜 식구들의 풍성한 하루

 

인천신기감리교회에서 온

소중한 사람들




안녕하세요 캄보디아 다일공동체 프놈펜 지부입니다.

새해의 맑고 화창한 날씨에도 마다하지 않고 프놈펜 지부를 찾아온 손님이 있습니다.

 




바로 인천신기감리교회의 봉사자분들입니다.

 




인천신기감리교회에서 다일공동체 프놈펜 지부로 밥퍼봉사 오셨습니다.

아이들을 위해 미용봉사를 하시고 아이들의 머리도 정성스레 감겨주셨습니다.

 



또한 배식준비도 완벽하게 준비해 주셨으며무릎 꿇고 아이들의 눈 높이에 맞춰서 두손으로 아이들에게 배식하는 모습이 그야말로 감동이었습니다^^

 


프놈펜 지부에 찾아오셔서 같이 밥퍼봉사해주시는 인천신기감리교회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인천신기감리교회덕분에 프놈펜 지부 식구들이 풍성한 하루를 보낼수 있게 되어서 감사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