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절을 보내며 아이들의 어린시절 영상을 함께보며

웃고, 눈물지으며...추억에 잠겨봅니다.

어린시절 영상을 온가족이 명절에 모여 함께 보며

떠오르는 단어는 감사뿐입니다.

잘 자라준 아이들에게 감사합니다.

이 아이들을 위해 기도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합니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다일공동체:www.dail.org

Posted by 김학용

이민국을 다녀왔습니다.
이민국의 근무 시간은 오전 8시 부터 오후 2시 까지 입니다.

체류 비자 발급 관계로 이민국을 다섯 번 가까이 가보니
아침에 문 열자 마자 가서 업무를 보는 것이 사람도 적고

일하는 공무원들도 상쾌한 마음으로 출발하는 시간이어서
업무를 원만하게 잘 진행해 주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담당자에게 체류 비자 접수증을 제출하고 나서 30분이 지나
체류 비자 허가증과 함께 2년 유효기간의 도장이 찍힌
여권을 돌려 받을 수가 있었습니다.

NGO 등록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별 어려움 없이
체류 비자 도장을 받을 수가 있었습니다.
참 감사했습니다.

체류 비자를 받으니 마음도 한결 안정이 됩니다.
그리고 이제 2년 동안은 집에서 한 시간 거리인
이민국을 먼지 마시며 안가도 생각하니 더욱 기분이 좋습니다.^^

탄자니아 다일공동체를 위해
기도와 많은 성원과 응원을 보내 주셔서
저희가 탄자니아 땅에서 정착을 잘 하고 있습니다.

일체가 은혜요 감사 뿐입니다.
계속 좋은 소식으로 인사 드리기 원합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오늘은 우리의 주방장이신 '리자' 장로님의 57회 생신이세요.

일찍이 홀로되셔서 육남매를 훌륭하게 키우신 믿음의 어머니, 기도 하시는 장로님이십니다.

우리 모두의 사랑을 담아 생신을 축하해드렸습니다.

당신의 우리 곁에 계셔서
필리핀 다일 공동체가 든든하고 행복합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오늘 230명 어린이들과 함께 예배를 두리였습니다, 주님을 높이고 찬양하여 너무 귀한 시간을 가주웟습니다, 어린이들이 이재 하님의 밀씀 안에서 자라는 모습을 아름닶습니다, 어린이의 기도를 둘어 주소서 ,,어린이릐 예배를 받아 줏는 우리 구주 주님게 감사합니다,
(오늘 230명 어린이들과 함께 예배를 드렸습니다. 주님을 높이고 찬양하여 너무 귀한 시간을 갖었습니다. 어린이들이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 자라는 모습을 너무 아름답습니다. 어린이의 기도를 들어 주소서.. 어린이 예배를 받아 주시는 우리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기도를 노동처럼, 노도을 기도처럼.

 

오늘 DTS 훈련생들이 묵안리에서 여름작물을 거둬 들이고, 완전 땅을 갈아 엎은 다음, 가을 무우를 파종하였습니다.

 

하나님께 기도하며, 가을 농사를 시작하였습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10월 영성수련 일정이 나왔습니다.

10월에 있을 139기 아름다운 세상찾기와

6기 유럽영성수련을 위한

여러분들의 기도와 관심 부탁 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오재 밤부터 괴속 비가 되려서 밤 부터 우리 마느허라 마훌애 불이 넘쳐서 우리 어린이들과 마흘 어르신들이 힘든 밤이 있었습니다, 집안에 불이 들어가서 마흘 사람들이 너무 힘들엇습니다, 우리가 나누는 사랑의 나눔 밥도 하지 못하였습니다, 정말 주님이 보하여 주셔서 군사고 없이 불 잘 밪였습니다, 네팔 다일 공동체를 의하여 기도를 부탁합니다
(어제밤부터 계속 비가 내려서 밤부터 우리 마누하르 강물이 넘쳐서 우리 어린이들과 어르신들에게 힘든 밤이었습니다. 집안에 불이 들어가서 사람들이 너무 힘들었습니다. 우리가 나누는 사랑의 밥도 하지 못하였습니다. 정말 주님이 보호해 주셔서 큰사고 없이 물이 잘 빠볐습니다. 네팔 다일 공동체를 위하여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유럽도 아프리카도...

 

 

밥퍼 스텝들이 저 대신에 프랑스에서 오신 손님들을 반갑게 맞이했습니다. 통역을 하신 Paris 선한장로교회의 성원용 목사님과 유럽의 개혁교회를 대표하시는 총회장님 및 다섯분의 목사님들입니다.

 

밥퍼의 나눔 현장과 소외된 이웃을 위한 무료병원 다일천사병원이 주는 감동을 잊지 못한 프랑스 목사님께서 또다시 권하여 이곳을 방문하셨다고 하더군요.

 

함께 오신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양적인 성장만 쫓아가고 대형화되는 것이 한국교회의 추세인 줄로 알았는데 교파를 초월해서 예수사랑을 이렇게 낮은 곳에서 실천하는 나눔의 현장이 있어서 감사하다는 것입니다.

 

‘밥퍼’와 ‘다일천사병원’ 그리고 ‘다일작은천국’을 만나면서 “다 그렇지는 않군요! 개혁교회의 정신이 배어있고 살아있는 것 같아서 무척이나 고맙게 여겨지네요.”라고 말씀하셨답니다.

 

한달 후 종교개혁주간인 10월 30일부터 4박5일간 다일영성수련 1단계 아름다운 세상찾기가 프랑스 파리에서 여섯 번째 개최되기에 저와 일곱명의 스텝들이 유럽을 방문합니다.

 

그리고 4박5일간의 영성수련이 마치면 곧바로 탄자니아로 건너가서 아프리카 대륙에서는 최초로 문을 여는 탄자니아 다일공동체의 개원예배를 집례하고 밥퍼 나눔을 시작합니다.

 

낮고 낮은 청량리 바닥에서부터 시작한 신앙의 몸부림과 아름다운 세상 더불어 함께 만들어가기가 타국에서도 다양한 사람들과도 영성의 길을 함께 걸으며 개혁과 연합의 길을 모색하는 영적여정을 기도로써 준비하고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기도해주시고 함께 참여하실 분은 미리 연락해 주시길 바랍니다. 유럽도, 아프리카도 우리가 가야 할 곳과 해야 할 일은 너무도 많습니다. 가까운 데서부터, 작은것부터, 나부터, 일단 기도부터 시작해 보시지요!

 

아하!!

 

 

통역을 하신 Paris 선한장로교회의 성원용 목사님과 유럽의 개혁교회를 대표하시는 총회장님 및 다섯분의 목사님들입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중국다일어린이집에 막내가 들어왔습니다.

태어나자마자 공공 화장실에 버려졌다가 발견되어 병원에서 6일간 폐렴 치료를 받고 들어온 생후 10일 남자 아기입니다.

하나님께서 또 새가족을 보내주셨으니 ,

중국 다일공동체 가족 모두 더욱 사랑하며 살겠습니다.

아기의 건강을 위해 기도해주십시요.

Posted by 김학용

137기에 이어, 138기 아름다운 세상찾기가

8월 6일부터 10일까지 설곡산에서 있었습니다.

31명의 벗님들이 참석을 하셨고, 아름다운 세상을 찾으셨습니다.

이번에 아름다운 세상을 평생 누리며 살도록

항상 기도하겠습니다.

 

 

 

 

 

 

Posted by 다일공동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