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현장] 

숭실대학교 해외선교봉사팀 '임팩트' 대안생리대 후원

 

 

네팔의 반짝이는 아이들과 함께 한

'10박 11일'

 

 -




네팔다일공동체는 2012년도부터 지금까지

네팔 여성 자립을 위한 직업기술학교, '미싱교실'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미싱교실은 '머노하라'라는 작은 마을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많은 여성들이 미싱교실을 통해 재봉기술을 차근차근 배우며

결연아동들을 위한 교복과 대안생리대, 가방, 파우치 등 다양한 생활 용품을 제작하고

에 대한 수당을 지급받고 있습니다.





지난 1월, 네팔 다일공동체에 방문해주신 감사한 분들이 있습니다.


'숭실대학교 해외선교봉사팀 임팩트 34기' 입니다!





아이들을 만나기 위해 3개월전부터 기도하며 준비해오셨다고 하는데요, 

11박 12일의 일정동안 영어동요, 태권도, 물감놀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네팔 다일공동체와 함께해 주셨습니다.






임팩트팀과 함께 마을의 여학생들도 만났습니다.


아이들에게 미싱교실에서 제작된 대안생리대를 나누어주며

사용법을 알려주고, 여성위생에 대해 교육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10박 11일동안 네팔 다일공동체와 함께 해 주신 

'숭실대학교 임팩트 팀' 에 다시 한 번 감사를 드립니다!




다일공동체에서 자라나는 아이들이

항상 예쁘게 반짝일 수 있도록,


응원해주시고 지켜봐주세요!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밥퍼란 글씨를 보고 오신 분"

네팔을 방문 중인 GOAHEAD MISSION INC 대표이신 이상조 목사님께서 네팔다일공동체에서 밥퍼를 하고 계십니다.

길을 가다가 멀리 빈민촌 강자락에 밥퍼란 글씨가 써있는 건물을 보고서 반가워 무작정 찾아오셨습니다. "고아는 예수님의 관심입니다"란 슬로건을 가지고 가난한 아이들을 섬기고 계신분이셨기에 빈민촌에 관심이 있으셨고 아이들을 찾아오신 것입니다....
사랑으로 찾은 발걸음, 사랑으로 손잡고 안아주며 밥을 전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자원봉사 및 후원안내]
최홍원장: 977-98038-00670, 98494-58330
후원계좌: 467701-01-157448, 국민은행
예 금 주: 사회복지법인 다일공동체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웃음꽃 2016.07.04 17: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퍼'라는 글씨를 보고 네팔 다일공동체를 방문하셨다는 이상조 목사님의 사연이 감동입니다..
    밥퍼라는 글씨를 보고, 방문하고, 아이들에게 밥을 나누어주셨던 그마음..
    그 마음을 받은 아이들이 얼마나 행복했을까 생각해 봅니다..

    우리의 삶속에서 푯대가 되시는 주님의 말씀을 보고 듣고 따라 사는 것이 참으로 중요함을 다시 생각해봅니다..

  2. BlogIcon 신가희 2016.07.17 2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저는 카트만두 타멜거리에서 지내고 있는 학생입니다. 카트만두 지부에서 봉사를 하고싶은데 어떻게 참여를 해야하나요? 혹시 공동체까지 가는 방법도 알 수 있을까요?

  3. 유성일 2016.09.07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팔의 아이들을 위해 찾아오신 목사님께 감사드리며 아이들이 그 사랑을 느꼈으리라 생각합니다.

"나눔과 섬김의 부부"

올 해 결혼 20주년을 맞는 한창수, 김명선 부부가 설 명절에 휴가를 내서 가난하고 척박한 네팔에 와서 나눔과 섬김의 여행을 하고 있습니다. 남편 한창수님은 네팔다일공동체를 정기적으로 후원해주시고 있는데 결혼 20주년을 맞아 유럽 스페인으로 기념여행을 가려던 계획을 바꾸어서 네팔의 빈민촌 봉사 여행을 온 것입니다.
하루 배식비와 함께 밥퍼의 섬김, 가난한 가정을 방문해서 쌀과 기름을 나누고, 특별히 남편은 물 박사님이어서 정수설비를 잘 쓸 수 있도록 점검해주는 값진 봉사여행을 하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이 부부가 더욱 행복하고 값지고 복되게 쓰임받기를 원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주안장로교회 청년팀의 네팔사랑"

네팔다일공동체 협력사역을 하고 있는 최희철선교사님의 안내로 네팔다일공동체를 찾아온 주안장로교회 청년팀의 네팔사랑이 눈물겹도록 아름답습니다.

두 달 전부터 준비하고 왔다는 말이 결코 말뿐 만이 아니었습니다....
네팔어로 찬양을 준비하였고, 갖가지 호프스쿨 아이들과 함께 하기 위해서 준비한 교육봉사활동 모든 것에서 네팔을 사랑하는 마음이 뚝뚝떨어지는 것 같았다. 이틀동안의 밥퍼 배식비는 물론이고 현지스텝들에게 주기위해서 준비한 선물까지...
사랑이 아니고는 설명할 길이 없을 정도로 풍성하고 정성스러운 것들이었습니다.
사랑으로 심겨준 감동들이 아름다운세상을 만들어가는 꽃들로 피어날 것을 소망합니다^^
Our Children Our Hope!

[자원봉사및 후원안내]
최홍원장: 977-98038-00670, 98494-58330
후원계좌: 467701-01-157448, 국민은행
예 금 주: 사회복지법인 다일공동체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햇님 2016.04.19 0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독교 여러분 축복합니다~♡♡

    신천지, 계속되는 CBS 왜곡보도로 인한
    인권 피해 심각해[SCJ NEWS]
    https://youtu.be/pTENYcaSSGs

  2. 유성일 2016.08.18 1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팔 다일공동체를 응원합니다.

"버하르챔버의 네팔사랑"

네팔다일공동체에 아주 귀한 분들이 오셨습니다. 독일로 유학가서 피아노 전공을 하셨는데 하나님의 부르심으로 개척한지 3년된 채움교회의 유병근 담임목사님과 광주 시립교향악단 첼로 수석을 하신 남편 박문경님과 함께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피아노로 구성된 버하르 챔버 오케스트라입니다.

네팔의 가장 가난한 동네인 마누하르 빈민촌에 울려퍼진 사랑의 연주가 얼마나 감동이되고, 특별히 찬양을 연주할 때는 눈물로 영혼이 씻겨지고 위로와 평화를 강하게 느낄 수 있었습니다. 사랑으로 연주해주시고, 밥퍼의 섬김으로 함께 해주신 버하르 챔버단원 모든 분들께 온 맘 다해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