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예고없이 닥친 철거 통보

 

네팔다일공동체를 지켜주세요!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12년째 지켜온 밥퍼 사역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예고 없이 닥친

네팔다일공동체의 시련 



 

카트만두의 차량이 늘어나면서 교통대란이 시작됐습니다.

밥퍼센터가 위치한 솔 근처는 그야말로 교통지옥입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에서 도로 확장공사를 결정하였고그 도로는 네팔다일공동체 밥퍼센터의 1/3을 포함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그리고 그 소식을 접함과 동시에 사전 예고 없이 도로 공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시간이 전혀 주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당황스럽기 그지없습니다.

정부 관계자 말에 따르면 자체적으로 철거를 시작하지 않으면 강제 철거를 할 수밖에 없다 하여 자체적으로 부분 철거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하루가 무섭게 형태가 허물어지는 모습에 가슴이 아픕니다.

 


12년째 지켜온 밥퍼 사역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네팔에는 여전히 식사 한 끼를 제대로 해결하지 못하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네팔다일공동체에서는 그 아이들에게 한 끼 식사를 제공하고더 나아가 좀 더 나은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1:1 결연을 통해 후원자님들이 보내주시는 후원금으로 아이들에게 학비를 지원해 왔습니다.

 


자체적으로 센터의 1/3을 철거한 이후에 벽을 다시 쌓아 센터의 2/3만이라도 사용하여 우리 아이들에게 밥을 나누어 주고그 밥을 먹으며 꿈을 꾸고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여러분의 사랑을 나눠주세요.

 

여러분의 정성으로 모이는 후원금은 센터의 2/3를 지킬 수 있도록전문가를 고용하여 도로공사 이후에 다시 벽을 세워 밥퍼센터를 지키는 데 사용하고자 합니다.

 

네팔다일공동체가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응원해 주세요!!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오름팀이 안전 속에서 무사히 사역을 감당할 수 있도록

 

숭실대학교 임팩트 38기

오름팀의 네팔 사역




저이머시!

 

네팔다일공동체에서 인사를 드립니다.

 


매년 1월마다 네팔다일공동체를 방문하여 주시는 숭실대학교 임팩트 38기 오름팀이 1월 11일날 네팔 땅을 밟아 네팔다일공동체를 통하여 사역을 하게 되었습니다.

 




오름팀은 가장 먼저 네팔다일꿈퍼고아원을 방문하였습니다.

 



다일고아원에서 오름팀은 아이들에게 각종 공연과 선물 등을 전달하며 아이들과 하나가 되는 시간 을 가졌습니다.

 



특히 오름팀은 아이들과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우리집에 왜 왔니?” 라는 게임을 하며 아이들에게 행복과 기쁨을 선사하였습니다.

 




앞으로 오름팀은 네팔다일공동체 밥퍼 사역과 포카라다일공동체 빵퍼 사역에 참여할 예정입니다.


앞으로의 사역 동안 안전 속에서 무사히 사역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여러분들의 기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네팔다일공동체를 위해 함께 기도해 주세요!

 

 

네팔다일공동체에 닥친 시련





네팔다일공동체에서 긴급 기도요청 드립니다.

 

1월 6일 월요일 출근하는 길에 센터 앞 도로 공사를 하는 것을 봤습니다.

비가 많이 내리면 도로가 강 쪽으로 무너져내려 보수 공사를 하는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그저께인 1월 7일 화요일사무실로 공문 한 통이 왔습니다.

공문의 내용은 정부 방침에 따라 도로 공사를 하니 협조해 달라는 것이었습니다.

이게 무슨 상황인가 싶어 공문서에 적혀있는 전화번호로 전화를 했는데 연결이 되지 않았고마을 대표를 만나려 했지만부재중으로 만나지 못했습니다.

 

어제에서야 마을 대표랑 관계부처와 통화가 되어 알아보니 도로 공사를 하기 위해서는 센터의 약 1/3을 철거 해야 하며 정부 방침이라는 답변을 받았습니다.

철거에 대한 보상은 전혀 없으며 보수 공사는 전액 네팔다일공동체에서 부담 해야 한다고 통보를 하더군요.

 

사전에 언제 도로 공사가 시작되는지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전혀 통보받지 못한 가운데 이런 상황에 맞닥뜨리니

하나님도와주세요!’라는 기도밖에 나오지 않습니다.

 

여러분들의 기도를 간곡하게 요청합니다!

12년 가까이 네팔을 섬겨온 네팔다일공동체가 어떤 시련과 어려움도 하나님의 도우심 가운데 이겨낼 수 있도록 기도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지난 한 해 여러분의 사랑에 감사하며

 

 

2020년, 네팔 다일공동체의 다짐





네팔다일공동체는 2019년 크리스마스를 끝으로한 해를 마무리하였습니다.

크리스마스 행사를 준비하면서, 황혜정(막시마)님의 후원과 많은 분들의 도움의 손길 그리고 중보기도로 크리스마스 행사를 무사히 준비할 수 있었습니다.

저희가 한 것은 그저 여러분의 사랑을 대신 전한 것 뿐입니다.

많은 아이들이 와서 복음을 듣고 많은 분들의 사랑과 정성이 담긴 선물을 기쁨으로 받기를 소망하며 기다렸습니다.

 


행사 당일천 명 남짓한 아이들이 다일에 찾아왔습니다.

자리가 없어 높은 곳에 올라가 자리를 잡는 아이들도 있었습니다.

찬양으로 행사의 막을 올리고아이들과 마을 사람들에게 복음을 증거하였습니다.

팀시나 원장은 예수님의 탄생과 성탄의 은혜를 강조하며아이들에게 산타가 오는 날이 아닌 예수님이 우리에게 오신 날임을 알려주셨습니다.

시간이 갈수록 네팔에서의 복음 증거가 어려운 상황인 만큼 많은 사람들 앞에서 당당히 복음을 전한다는 것이 얼마나 기적 같은 일인지 모릅니다.

카트만두 아이들은 간식과 양말포카라 아이들은 모자와 수건 등을 받으며 겨울을 대비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크리스마스의 기적그것은 네팔다일공동체를 향한 하나님의 계획임을 고백합니다.

이 땅에 밥 굶는 이 하나 없을 때까지네팔다일공동체는 2020년 올 한 해도 고민하고 애쓸 것입니다.


지난 한 해 동안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크리스마스 선물 전달

 

 

후원자님의 사랑을 담아,

아이들의 감사한 마음을 담아




저이머시!

네팔다일공동체에서 인사를 드립니다!

한국과 미국의 후원자 몇 분들께서 후원하고 있는 아이를 위해 크리스마스를 기념하여 선물금을 보내주셨습니다.

 




후원자님의 사랑과 마음 이 아이에게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정성껏 선물을 고르고 또 골라 아이들에게 전달하였습니다.

 




선물을 받은 아이들은 원자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편지를 작성하였습니다.

아이들에게 선물금을 보내주신 후원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네팔의 아이들에게 여러분의 많은 사랑과 관심을 기다립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네팔꿈퍼고아원의 새로운 소식!






미리 메리 리스마스 !

안녕하세요 네팔다일공동체입니다.

 

오늘은 네팔다일공동체의 자랑인 꿈퍼고아원의 소식을 전달드리겠습니다.

작은 손길 하나 하나들로 세워지게 된 다일 꿈퍼고아원그곳에는 한 공간씩 메워가며성장하고 있는 8명의 아이들과 4명의 스텝들이 살고 있습니다.

처음 아이들이 입주하였던 봄을 지나 어느덧 첫 겨울이 찾아왔습니다.

 

아직 온수시설이 없었기에아이들은 차가운 물로 몸을 씻어야 했습니다.

그렇게 고민하던 중다일공동체를 섬겨주고 계시는 황혜정(막시마)께서 온수를 사용할 수 있도록 태양광패널 시공에 대한 전 비용을 후원해주신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꿈퍼고아원 아이들과 스텝들뿐 아니라모든 네다일 직원이 환호하며 기쁨으로 감사한 마음을 나눴습니다.

모든 것이 처음인 꿈퍼고아원이지만시간이 지나가지를 뻗고 풍성한 열매를 맺기까지를 함께 기다려주시고응원해주세요♥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받은 사랑을 더 크게 베푸는 네팔다일공동체가 되기를 소망하며

 

네팔다일공동체를 찾아온

산타클로스




저이머시!

아름다운 네팔다일공동체입니다.



난주 금요일 11월 15밥퍼 모든 직원이 퇴근한 시간에 고영수 선생님께서 밥퍼를 찾아오셨습니다.

한국의 밥퍼에서 봉사활동 경험이 있으신 선생님께서는 네팔에 방문하셨다가 밥퍼 건물을 보시고, 반가운 마음에 한국으로 돌아가기 전날

학용품헤어핀 등의 후원 물품과 함께 460불의 후원금을 전달하셨습니다.

선생님은 밥퍼에 남아 있던 직원을 통해 원장님과 통화를 하셨는데네팔의 아이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라는 말씀을 전하셨습니다.



크리스마스가 약 한 달 남짓 남았지만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산타클로스가 다녀간 듯한 훈훈함에 감사가 넘쳐납니다.

항상 후원과 기도로 섬겨주시는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받은 사랑을 마음과 정성을 다해 나누어주는 네팔다일공동체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고영수 선생님과 그리고 전 세계 각지에서 네팔다일공동체를 위해 기도하여 주시고 후원하여 주시는 모든 여러분들에게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사랑합니다. 축복합니다.


아름다운 네팔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기도해주시는 많은 분들 덕에 아름다운 네팔입니다!

 

시온의 영광 단기팀의

선교봉사활동




저이머시!

네팔다일공동체에서 인사를 드립니다.




이번 한 주간 시온의 영광 단기팀(이지현 목사님 외 4)이 네팔다일공동체에 선교봉사활동을 위해 방문하셨습니다.



특별히 이번 단기팀 중 두 분은 국내 TV프로그램(스타킹생활의 달인 등)에 출연하신 박종현 집사님(벌룬스턴트)과 이연숙 권사님(풍선아트 전문가으로 굉장히 바쁘심에도 불구하고 4박 5일이라는 귀한 시간을 기꺼이 내어주셨습니다.



시온의 영광팀은 밥퍼와 다일꿈퍼고아원에서 배식 봉사 및 풍선 공연을 해주셨고 모든 아이들에게 나누어 줄 선물을 한아름 가져오셨습니다.



아침 식사를 하러 오는 아이들에게 일일이 눈을 맞추고 축복하며 배식에 임하셨으며박종현 집사님과 이연숙 권사님의 풍선 공연은 눈이 휘둥그레질 만큼 신기하고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집으로 돌아가는 아이들에게 나누어 준 간식과 장난감은 더할나위없는 행복과 기쁨이 되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시온의 영광팀은 다일꿈퍼고아원이 온수 설비가 갖춰지지 않았다는 소식을 들으신 후 한마음으로 기도하여 주셨으며다일공동체를 돕고 계시는 황혜정(막시마)님께서 온수설치공사를 후원하시겠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주셨습니다.



네팔다일공동체는 일체가 은혜요 감사 뿐입니다.



네팔다일공동체를 위해 기도해주신 많은 분들과 시온의 영광 단기팀그리고 후원을 약속하신 황혜정님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축복합니다. 아름다운 네팔입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현장]

동명국제그리스도교회에서 오신 한국인 봉사자분들

 

사랑의 미소와 축복으로 나누는

밥 한 끼




저이머시!

네팔다일공동체에서 인사를 드립니다.




오늘은 네팔다일공동체 밥퍼에 특별한 손님이 찾아오셨습니다.

도쿄에 있는 동명국제그리스도교회를 섬기시는 한국인 3께서 밥퍼에 방문 하여 주셨습니다.




봉사자 3분은 구수한 냄새가 나는 밥과 치킨커리가 담겨져 있는 식판을 아이들에게 하나씩 나누어 주었습니다.




아이들의 시선에 맞추어 인사와(저이머시) 아이들에게 따뜻한 말 한마디를 건넵니다.

아시스 디누훈처~(축복합니다~), 마야거르추(사랑합니다), 미토썽거카누스(맛있게드세요).

봉사자 분들은 마치 사랑에 빠진 것처럼 아이들의 두 손을 잡기도 하고볼살을 쓰다듬으며 환한 웃음을 지으셨습니다.




그렇게 봉사자 분들은 사랑의 미소와 축복으로 아이들에게 밥을 나눠줬습니다.


밥퍼의 나눔의 행복을 전 세계 사람들도 알기를 소망합니다!




Posted by 밥퍼 다일공동체

댓글을 달아 주세요